OMNES 로그인
아이디
패스워드
로그인 유지
아이디 찾기 | 패스워드 찾기
  • 홈페이지 설정
  • 회사소개
  • 고객센터
  • 즐겨찾기
  • 전남 지진..
    알라라원..
    브로콜리..
    BHC 과징..
    디지털,가전
    컴퓨터
    IT,인터넷
    정보통신
    유통,무역
    도소매
    의류
    요식업
    외식
    자동차
    부동산
    식품
    농축수산물
    제조
    레저/여행
    스포츠/숙박
    의료,건강
    서비스
    교육
    문화,예술
    금융카드
    보험
    법률
    사무/회계
    건설,운수
    기계
    전기/전자
    여성
    육아
    블로그
    카페
    트위터
    페이스북
    기타SNS
           
          
          
          
          
          
          
          
          
          
          
          
          





       
    [추천맛집] 전과 주꾸미 보쌈의 향연_주막거리 전집
    첨부파일 faffd627f43c86f4af50307e8292ca9a.png


     옴네스 | 차선하 기자 | 입력 2015.04.24 17:51  | 수정 2015.04.25 04:25

     

                             

     상호         :  주막거리 전집

     주소         :  수원시 영통구 매영로 159번길 45, 104호(원천동)

     영업시간   :  PM 16:00 ~ AM 03:00

     전화         :  031-214-4579

     메뉴         :  모듬전, 해물파전, 감자전, 해물전, 깻잎전, 동태전, 녹두빈대떡, 부추전, 김치전, 주꾸미보쌈(大,中),

                       양푼갈비찜, 한우1등급육회, 해물순두부찌개, 전 김치찌개, 해물짬뽕탕, 해물닭볶음탕, 갑오징어숙회,

                       주꾸미볶음

                                                 

       

      

       샘 추위와 봄비가 한바탕 휘몰아치고 간 4월 중순은, 벚꽃과 개나리, 진달래, 그리고 라일락 등의 진한 꽃 향기가

    싱그러운 봄소식을 전해 주는 시기이다아울러 "주꾸미"가 제철이기도 하다. 벚꽃이 필 무렵인 3월부터 5월까지는

    주꾸미의 산란철이라 알베기들이 제일 맛있는 시기라고 한다.                                           

    일교차가 큰 요즘, 매콤한 주꾸미가 생각나거나 든든한 고기가 땡기는 분들을 위해 미각을 만족시켜 줄 만한 곳을 찾아

    나섰다.

                              

    수원시 원천동 소재의 "주막거리 전집" 이다.

                             


    매콤한 주꾸미와 담백한 보쌈이 절묘한 앙상블을 이루며 "우와~" 하고 탄성을 지르게 만드는 그 곳!



                                                        

                                                                                                                                                

    화려하지도 요란스럽지도 않은 내부 전경은, 상호에 걸맞게 편안한 느낌을 불러 일으켰다.

    한 쪽 벽면을 가득 채운 커다란 벽화는 실소를 자아 내기에 충분했고, 편안하고 여유로운 마음으로 술과 음식을 즐길 수

    있게 연출한 것이 인상적이었다. 특히, 얕은 등받이의 간이 의자는 (때로, 불편함을 느낄 수도 있겠지만) 좁은 공간을

    활용하는 지혜가 돋보이기도 한 곳이다.

                             

          

                         

                                                            

                                      

                                                 

    메뉴판에는 다양한 종류의 전들이 빼곡히 나열되어 있었는데, 특징이라면 가격대가 상당히 저렴하다는 것이다. 

    이렇게 저렴해도 되나(?) 싶을 정도였으니까 말이다.

    필자 일행은, 이 곳에서 적극 추천하는 모둠전과 주꾸미 보쌈을 주문해 보았다.

                          

       

       

                                        

                                              

                                       

                                         


    기다리던 전이 먼저 나왔는데, 정말 푸짐한 양과 함께 많은 종류의 전이 나왔다. 동태전, 깻잎전, 버섯전, 김치전, 삼색전,

    호박전,녹두 빈대전, 고추전, 햄전..하나씩 맛보기에도 숨가쁠 정도로 다양하고 많은 종류였다. 적절하게 입힌 튀김옷과

    알맞은 온도에서 나온 전은, 부드러운 식감을 전해 줬다. 현재, 두부전은 야채전으로 바뀌었는데 "계절과 날씨에 따라, 

    가지전이나, 다른 전으로 바꿔서 내 놓는다".고 한다.

    필자 생각엔, 꼭 모둠전이 아니더라도 단촐하게 술 한잔 하고 싶을 때, 단품으로 해물파전, 감자전, 해물전, 깻잎전 등과

    막걸리 한 잔을 곁들이면 좋을 듯 싶다.
     


                             

                                

                            



    그리고 두번째 메뉴인 주꾸미 보쌈이 나왔다. 

    주문하기 전에 매운 맛과 보통 맛을 선택할 수 있는데, 밑반찬을 먹어보면 음식이 매콤하다는 것을 느낄 수 있다.

    얼큰하게 매운 맛을 좋아하는 분은 적극 매운맛을 추천한다. 또 다른 메뉴인 해물 닭볶음탕이나 매운 갈비찜은 정말 매운

    맛으로 해서 먹으면 최고일 듯 하다.

    배추 쌈에 고기 한 점과 주꾸미 하나 그리고 무채를 올리고 양념장과 양파를 넣어 싸 먹으면 금상첨화다.

                                                                           

                                                 

                                        

                                              

                                       

                                         


    마지막으로 볶음밥을 추가해서 먹을 수 있는데, 감탄사가 저절로 나오는 볶음밥은 어디에도 빠질 수 없는 맛을 선서한다.

    주꾸미 양념과는 또 다른, 깔끔한 맛으로 일석이조의 선택이었다. 볶음밥도 매운 맛을 조절해서 볶아 주는데, 매운 맛을

    좋아하는 사람이나 그렇지 않은 사람이나 모두 다 만족스런 식사가 될 것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이 주막거리 전집은, 두 가지의 특별함을 갖고 있었다. 첫째, 매운 맛을 내는데 나름의 묘책이 있다고 한다.

    그 것은 국내산 고춧가루와 청양고추 그리고 수입산(베트남) 고춧가루를 일정 비율로 섞어서 매운 맛을 내기 때문이란다.

    그래서인지 맛이 한결 깨끗하고 여타의 매운 맛과는 다른, 달콤하면서도 쌉싸름한 맛이 일품이었다. 

    또한, 씹고 나서 목 넘김이 부드럽고 끝 맛이 오래도록 남아 있어서 입 안에 침을 고이게 하는 마력도 발휘 한다.

                                     

                                       

    둘째, 주꾸미와 고기에 있다.

    10년 동안 고깃집을 운영하며 쌓아 온 내공으로, 우수한 품질의 고기만을 고집하는 주인장 나름의 철학이 있기 때문이다.

    주꾸미는 오동통통하고 신선한 것만을 고집하고 보쌈의 고기 또한, 양질의 좋은 고기만을 엄선하여 사용한단다.

    때문에, 비린내를 잡아 주는 어떠한 양념도 필요 없다는게 주인장의 덧붙임이다.

                                        

                               

    약 한 달 전에, 새 단장을 한 이 주막거리 전집은, 초 저녁부터 줄서서 기다려야 할 정도로 문전성시를 이룬다.

    맛을 알고 찾아 오는 분들이 늘어나고 있기 때문이다.

                          

                                                     

    주인장의 까다로운 식재료 엄선이, 맛과 품질로 승부하겠다는 마인드와 어우러져 손님을 부르는 것이리라.

                                        

                                               

    싱그러운 봄 바람이 부는 초 저녁에, 가까운 지인과 함께 전과 주꾸미 보쌈의 향연을  맛 보러 가면 좋을듯 싶다.

    4월이 다 가기 전에..

                            

                                     

                               

                                

                                   

    [차선하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 옴네스 omnes@omnes.co.kr  

     

                       사람과 사람을 이어주는_옴네스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Web & Mobile Site 제작 / 지역기반 홍보 / 광고 포털사이트 http://www.omnes.me 

                                     

                           

                                    

                                    

                                          

                                      

                                                   

     



    번호제 목날짜조회
    19   [추천맛집] 특허 받은 <건강면>이 일품인_수원성 [0] 15-05-147888
    18   [추천맛집] 전과 주꾸미 보쌈의 향연_주막거리 전집 [0] 15-04-246501
    17   [추천맛집] 왕돈까스로 유명한 홍익돈까스 [0] 15-03-045719
    16   여행객들이 추천하는 전주 한옥마을 맛집 [0] 14-09-044805
    15   [홍천맛집] 해물과 닭의 맛있는 만남, 해물닭볶이 [0] 14-08-273633
    14   엄마 손맛이 느껴지는 김밥, 고봉민김밥 [0] 14-07-162865
    13   [일산맛집] 착한 국수전문점 맘보국수 [0] 14-06-302960
    12   [홍대맛집] 치즈가 눈처럼, 부엉이돈까스 [0] 14-04-182183
    11   요즘 한철인 봄딸기를 맛보세요. [0] 14-03-072417
    10   제주도에 가면 꼭 먹어봐야하는 고기국수 [0] 14-01-202564
    9   [서산맛집] 할머니의 밥상, 진국집 [0] 14-01-033383
    8   전세계의 치즈, 그 속에 뜨는 샛별 임실치즈 [0] 13-11-043914
    7   [수원맛집] 중화요리의 퓨전화, 루이차이 [0] 13-09-264105
    6   [서울맛집] 신림의 전통 순대타운 [0] 13-09-233340
    5   [부산맛집] 정통 사리원 냉면집 [0] 13-08-272249
    4   [서울맛집] 무더위를 한방에 날려줄 빙수 모음! [0] 13-08-144967
    3   [안산맛집] 안산 중앙동 곱창골목 [0] 13-04-292997
    2   [광주맛집] 솜씨 좋은 음식점, 용마루 [0] 13-04-122864
    1   [서울맛집] 산 위의 카페섬, 부암동 카페거리 [0] 13-04-043316
    제 목  내용   
     [1]